지역·업종 현장이 주도하는일자리 문제해결 추진체계 구축

기자명: 이부영 기자   날짜: 2019-04-30 (화) 17:12 4개월전 183  

고용노동부(장관 이재갑)는 다양한 지역 일자리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역 업종 단위의 일자리 문제해결 추진체계를 구축한다.

「지역 업종별 일자리 네트워크」는 “지역 주도형 일자리창출”을 뒷받침하기 위한 것으로, 지역의 주요 업종 현장에서 체감하는 일자리 문제들을 지역 주체들이 스스로 해결해나가는 추진체계로 운영한다.

 이 네트워크는 4월까지 전국의 주요 노동시장 권역별로 20개 업종에 대해 총 30개를 구성한 후, 이를 시작으로 점차 늘려갈 계획이다.

 네트워크는 산업계로 구성된 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첨부)가 중심이 되어 지방고용노동관서 및 자치단체와 협업하며, 이외 유관기관ㆍ노사ㆍ전문가 등이 참여한다.

 이들은 지역 주요 업종의 일자리 문제와 관련한 사업주 및 근로자들의 의견을 듣고, 구체적인 문제 해결방안을 논의하게 된다.

 나영돈 고용노동부 고용정책실장은 지방고용노동관서 지역협력과장 회의를 통해 “지역 업종별 일자리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지역 주체들의 자발적인 논의가 활성화되도록 지방고용노동관서가 적극적으로 지원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강조하였다.

 또한, “지역 현실에 맞는 일자리 대책을 지역 스스로 설계하고 운영하여 우수한 성과를 내는 사례가 보다 많이 창출될 수 있도록 중앙차원의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이라고 밝혔다.<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Stat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